2022.05.18 (수)

검색창 열기

경제일반

서욱 국방부장관, 제16차 코로나19 전군 주요지휘관 회의 주관

코로나19 확산세 억제를 위한 군 방역대응체계 및 해외파병 장병 3차 접종계획 종합 점검

URL복사

 

[ 데일리브라이트 ] 서욱 국방부장관은 1월 10일 오후 국방부에서 제16차 코로나19 전군 주요지휘관 화상회의를 주관했다.


이번 회의에서 서욱 장관은 “정부의 특별방역강화 조치와 3차 접종 및 병상확충 등 총력을 기울인 결과, 최근 확진자 발생 규모가 감소세로 전환되고, 의료대응 역량이 강화되었지만, 군 내·외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진자 규모가 점차 증가됨에 따라 방역상황이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하다”고 평가했다.


특히,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는 델타 변이 바이러스 보다 중증도는 낮으나, 전파력은 높은 특성을 감안할 때, 군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는 경우 군사대비태세에도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각별한 대응 노력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이를 위해, 오미크론 국내 우세종화 대비 신속하고 효율적인 역학조사 및 검사역량 보강, 격리시설 확보 등 군 의료·방역체계를 재점검하고, 향후 급증할 수 있는 군내 확진자 및 격리자에 대한 세심한 건강상태 모니터링과 치료지원에 대해서도 각급 지휘관들의 각별한 지휘관심을 당부했다.


아울러, 주한미군의 코로나 19 확진자 다수 발생 관련, 연합방위태세 유지에도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해외파병 장병들의 3차 접종 사전 준비상황에 대해서도 점검했다.


한빛ㆍ동명부대는 국내백신을 현지로 수송하여 접종하고, 청해ㆍ아크부대는 주재국 정부 협조 하 현지 백신을 접종하는 방안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하여 사전 모의훈련, 이상반응 대응체계 등도 국내에서와 동일한 수준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서욱 장관은 “해외파병 장병들이 차질 없이 추가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꼼꼼하고 빈틈없이 준비함은 물론, 이상 반응 발생에 철저히 대비해 안전한 접종이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오피니언